기사 메일전송
경기도교육청, 교보문고 ․ 청춘포럼과 경기꿈의학교 업무 협약
  • 기사등록 2019-04-10 13:42:19
  • 기사수정 2019-04-10 14:04:07
기사수정

기업과 청년들도 학생들이 꿈을 찾는데 함께 뜻 모아 경기꿈의학교 업무 협약


【오산인터넷뉴스】홍충선 기자=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9일 도교육청에서 교보문고(마케팅지원실장 김상훈), 청춘포럼(대표 김태윤)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은 경기꿈의학교 활성화와 학생들의 진로탐색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교보문고는 협약을 통해 전문 프로그램과 인력풀을 함께 구성하며 ‘꿈의책방 꿈의학교’를 운영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해당 꿈의학교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여름방학 중 5일 동안 교보문고 사내 강사들과 책의 탄생과 책방의 하루에 대해 배우고, 나만의 꿈의책방을 홍보하기도 하고 직접 서점을 운영해보기도 한다. 


한편, 청춘포럼은 경기도 내 24개 대학 전현직 총학생회 모임으로 청년의 목소리로 사회를 변화시키고 정책을 제안하는 단체이다. 청춘포럼은 앞으로‘학생이 만들어가는 꿈의학교’ 꿈지기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경기도교육청 한관흠 마을교육공동체정책과장은 “경기도 곳곳에서 1,908개 꿈의학교가 운영될 예정”이라며, “향후 다양한 기관과 협력하여 학생들이 마을에서 꿈을 찾고 행복한 미래를 그려나갈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교보문고를 포함해 농협, 여자프로농구단 등 기관과 업무협약을 맺어 만들어진 경기꿈의학교는 총 30개다. 

 학생들은 마을교육공동체 홈페이지(http://village.goe.go.kr)에서 다양한 꿈의학교 프로그램을 신청할 수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04-10 13:42:1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근 많이 본 기사더보기
뉴스제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