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공사장 임시 소방시설 현장점검 실시【오산인터넷뉴스】오산소방서(서장 박기완)는 2019년 봄철 화재예방대책 기간을 추진하며 방화로 인한 화재를 막기 위해 방화 우려지역 주변 정화활동과 예방순찰을 통한 방화 예방대책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오산소방서는 방화로 인한 화재를 막기 위해 ▲건축공사 중인 건물에 침입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단속 ▲공사장 재료나 폐자재 등 가연물 정리 및 청소 ▲주거지역 주변 쓰레기 무단 방치행위 금지 권고 ▲소방대 및 의용소방대를 활용한 방화 의심지역 화재예방순찰 실시 ▲차고 및 창고 야간 잠금 조치 철저를 추진하고 있다.


 박기완 오산소방서장은 “지난 2003년 대구 지하철 화재, 2008년 서울 숭례문 화재, 2014년 전남 장성 요양병원 화재를 보듯이 방화로 인한 화재는 급격한 연소 확대로 인해 초기 대응이 어렵고 대형 인명피해와 재산피해가 발생한다.”며 “방화죄는 최고 사형, 무기 또는 7년 이상의 징역에 처하는 중대범죄임을 알고 방화로 인한 화재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시민 여러분들의 생활 속 각별한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오산소방서는 방화로 인한 화재발생을 줄이기 위해 소방서장이 직접 119현장안전컨설팅을 하면서 공사장 공사재료, 폐자재 정리와 가연물이 될 수 있는 쓰레기가 주변에 방치되지 않도록 계도활동을 하고 있으며, 대형화재취약대상의 소방안전관리자를 포함한 관계자에 대한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공사장 임시 소방시설에 대한 현장점검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05-15 12:43:53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근 많이 본 기사더보기
뉴스제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5월 종합소득세 안내
하루 동안 이 창을 다시 열지 않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