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오산인터넷뉴스】홍충선 기자 =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1229일 특수교육대상 학생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2018년 본예산에 237억 원을 확보하여 80개교에 장애인용 승강기와 1,080개교에 편의시설 설치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 사업은 장애 학생의 교육활동에 필요한 이동권 보장 및 통합교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함이며, 승강기 미설치교 중 신청한 80개교에 195억을 지원한다.

 

또한, 청각장애 학생의 안전한 학교생활을 위하여 장애인 편의시설 중 설치율이 낮은 안전 유도 표시, 안내 설비, 피난 설비, 점자블록, 주출입구 접근로 정비 등 안전시설과 편의시설을 신청한 1,080개교에 42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201712월 현재 경기도내 학교의 장애인용 승강기 설치율은 약 94%로 이번에 80교를 지원하면 2층 건물 및 건물상황이 아주 특수한 60여 개교가 남게 된다.

 

경기도교육청 권오일 특수교육과장은 특수교육대상 학생의 학습권 보장을 위한 안전하고 편리한 교육환경 조성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승강기 미설치교 및 편의시설 추가 필요 학교에 대해서는 다각적인 검토를 통해 예산을 확보하는 등, 경기도내 모든 학교에 승강기 및 편의시설 설치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7-12-29 14:06:52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근 많이 본 기사더보기
뉴스제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